본문 바로가기

전통주 만들기 막걸리, 동동주 부의주 만들기 채주 -지난 포스팅-전통주 만들기 친숙한 막걸리, 동동주 부의주 만들기전통주 만들기 막걸리, 동동주 부의주 만들기 5일 차 술 저어주기 오늘은 부의주 만들기 마지막 포스팅 채주편 입니다. 술을 발효 시키고 5일에 한번 씩 술을 저어주고 맑은 술이 위에 뜨면 채주를 시작 합니다. 하지만 톡 쏘는 막걸리를 좋아 하시는 분들은 맑은 술이 뜨기 전에 막걸리가 활발히 기포를 발생 시키는 과정에서 채주를 하시면 기포를 발생하는 톡 쏘는 막걸리를 드실 수 있습니다. 이 때의 막걸리는 약 6도 정도로 시중에 나오는 막걸리와 도수가 비슷 합니다.발효가 모두 끝난 후에 맑은 술이 떴을 때 채주를 하시면 약 16도 정도의 진~한 막걸리를 채주 할 수 있습니다. 사실 이 때의 술은 막걸리가 아니라 탁주라고 합니다. 이 탁주에 적당..
전통주 만들기 막걸리, 동동주 부의주 만들기 5일 차 술 저어주기 지난글: 전통주 만들기 친숙한 막걸리, 동동주 부의주 만들기 지난 글에서 부의주를 빚어서 보관 해놨습니다. 5일에 한번 씩 술을 저어주어야 한다 했는데요오늘이 바로 그 날입니다! 먼저 5일동안 보관하면서 술을 안 저었을 때의 상태 입니다. 삭은 고두밥은 가라앉고 삭지 않은 고두밥은 위에 떠 있습니다. 그 사이에는 술이 있네요. 이대로 계속 두면 위에있는 고두밥이 삭지 않아서 술이 산패하게 됩니다. 누룩이 더 이상 먹을 게 없어지거덩요. 이를 윗막지 현상이라 하는데 이 때 술을 저어 주어야 합니다. 윗 모습입니다. 술을 저어준 직후 입니다. 시간이 지나면 가라 앉을 겁니다. 술을 저어준 다음날 사진입니다. 새로운 고두밥이 발효되면서 한번 끓었다가 가라 앉은 것 처럼 보이네요.냄새는 시큼 덜덜한 냄새가 납니..
전통주 만들기 친숙한 막걸리, 동동주 부의주 만들기 안녕하세요! 술을 너무 사랑해서 마시다 못해 집에서 직접 빚기 위해 오신 여러분 환영합니다. 현대판 이태백 여러분 어서오세요. 오늘은 대표적인 막걸리인 부의주를 빚어 보도록 하겠습니다. 부의주는 다 되었을 때 밥알이 동동 뜬다하여 오늘날에 동동주로 잘 알려져 있습니다. [사진 출처: 뉴스핌 http://www.newspim.com/news/view/20110307000111 ] 시중에서도 부의주는 출시되어 있지만 직접 빚어먹는 술 맛을 한 번 제대로 느껴본 사람은 계속해서 빚어 먹게만 됩니다. 부의주란? 부의주는 단양주 입니다. 개미알이 떠있는 것 같다하여 부의주라는 이름이 생겼습니다. 단양주는 도수가 6도 정도로 낮습니다. 도수가 낮기 때문에 술이 쉽게 산패 할 수 있기 때문에 술을 빚는 초기부터 소독..
삼양주 마지막 이야기. 고두밥 만들기, 채주 지난 포스팅: 나만의 술 전통주 만들기 세번 빚어 맛있는 삼양주 만들기(1) 나만의 술 전통주 만들기 세번 빚어 맛있는 삼양주 만들기(2) 지난 포스팅에 이어서 삼양주 빚기 마지막인 고두밥 혼합 및 채주에 대해서 포스팅 하겠습니다. 지난 시간에 주모2를 만들었습니다. 이제 고두밥을 이용해서 덧술 해줘야 하는데 주모2 만든 후 24시간이 될 때 덧술을 해주면 됩니다. 고두밥 짓기 재료: 찹쌀 5L (4kg) 1. 쌀 씻기 찹쌀을 깨끗하게 씻어주세요. 이 때 역시 박박 문질러 씻지 마시고 돌려 씻으세요. 쌀 뜬물이 나오지 않을 때 까지 씻어 주셔야 합니다. 2. 침수 시키기 그렇게 씻은 쌀은 3시간 동안 물에 침수 시켜주세요. 3. 30분간 물 빼기 4. 찜기에 고두밥 찌기찜기에 면 보자기를 깔고 그 위에 ..
삼양주 만들기 두번째 이야기 덧술하기 안녕하세요. 지난 포스팅에 이어서 나만의 전통주 만들기 두 번째 포스팅 입니다.첫 번째 포스팅: 나만의 술 전통주 만들기 세번 빚어 맛있는 삼양주 만들기(1)이번 포스팅에서는 빚어 놓은 밑술(주모1)에 덧술(주모2)하는 시기와 방법에 대해 알아 보겠습니다. 말씀 드렸다 싶이 삼양주는 총 3번 빚는 술입니다.이번 포스팅은 2번째 술을 빚는 순서로 덧술을 해주는 타이밍이 상당히 중요합니다. 너무 빨리하면 효모가 증식되지 않아 발효가 진행되지 않고 너무 늦으면 효모가 사멸되어 술이 산패되고 맙니다. 처음 빚어놓은 주모1에 덧술하는 시기는 36시간~48시간 사이 입니다. 처음 빚어놓을 술(주모1)의 24시간~36시간 사이의 모습입니다. 겉이 마치 빵처럼 생겼죠? 효모에 의해 발효가 잘 되고 있는 모습 입니다. ..
전통주 만들기 세번 빚어 맛있는 삼양주 만들기(1) 전통주는 누가 어떻게 만드느냐에 따라 맛이 정말 천차 만별입니다. 그만큼 다양한 풍미를 즐길 수 있다는게 가장 큰 장점입니다. 이 글을 읽고 계신 많은 분들이 가정에서 술을 직접 빚어서 가족들과 건강하게 드셨으면 합니다. 가정에서 술 빚는 것 생각만큼 어렵거나 복잡하지 않습니다. 비용도 많이 안듭니다. 일단 죽이되던 밥이되던 시작해 보는겁니다!!(직접 빚은 청주입니다. 색깔 예술입니다)전통주를 만들기 전에 어떤 재료가 필요한지 어떤식으로 술이 되는지를 간단하게 알아 보겠습니다. 가장 기본적으로 우리가 흔히 말하는 막걸리, 청주를 만들기 위해서는 딱 3가지면 됩니다. 쌀, 물, 누룩여기에 시간과 정성만 들어가면 정말 맛있는 술을 빚을 수 있습니다. 이 세가지가 어떻게 술이 되는지 그 과정을 간략히 살펴 보..